UPDATE : 2018.11.19 월 16:18
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축제및 이벤트
창덕궁 소극장, ‘2017 서울新민속음악제’ 2018년 1월까지 개최경기소리·무용·연희극·국악 뮤지컬 등 매주 다양한 국악 프로그램 상설 무대
아시아씨이뉴스 | 승인2018.01.04 16:58
2017서울新민속음악제 한명순 명창 공연

국악 전문 극장 창덕궁 소극장(대표 박종철)이 ‘2017 서울新민속음악제’를 2018년 1월까지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7 서울新민속음악제’는 10월부터 매주 목, 금, 토요일 상설 무대를 통해 경기소리, 무용, 가무악극에서 국악 뮤지컬까지 실험적이고 다양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창덕궁 소극장은 창덕궁 앞 국악로에 위치한 국악 전문 극장이다. 인간문화재와 함께하는 토크 콘서트 ‘예인공감’, 세계무형유산 아리랑 상설 공연 ‘판아리랑’ 등 참신한 기획과 연출의 국악 상설 무대를 통해 한국 전통예술의 대중화와 발전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매주 목요일에는 문학평론가인 하응백 박사의 쉽고 재미있는 해설과 함께하는 국악 무대 ‘인문학과 함께하는 소리여행-너울’이 진행되며, 황해도 무형문화재 놀량사거리 보유자 한명순 명창과 이수자들의 소리로 매주 다른 테마의 국악을 만난다.

 

금요일에는 ‘IN세이굿- 창덕궁 가·무·악’을 주제로 매주 새롭고 다양한 무대가 만들어진다. 경기명창 유옥선, 안해련, 한창화 선생의 소리 무대, 명무 김학영, 양혜정, 유현진의 춤판으로 우리의 흥과 멋을 가깝게 느낄 수 있는 시간을 갖는다.

2017서울新민속음악제 중 남은진의 결, 그 첫번째 이야기-넘나드는 자국 공연

토요일에는 여성국극 남역 전문 배우로 성왕의 낙원, 방자전, 바보온달 등 여러 작품에서 주역을 연기한 명품 소리꾼 남은진의 연희극 ‘결, 그 첫 번째 이야기- 넘나드는 자국’을 선보인다.

2018년 1월에는 마술사 김종수의 ‘마술과 판소리’, 국악 뮤지컬 ‘천상지애’를 만날 수 있다.

 

‘마술과 판소리’는 판소리 주요 대목을 환상적인 마술과 함께 연출한 실험극으로 전 세계를 무대로 활동 중인 마술사 김종수와 젊은 소리꾼들이 출연한다.

 

국악 뮤지컬 ‘천상지애’는 춤과 노래로 사랑을 이야기하고 병을 치유하는 가객 집단의 신인 ‘시야’가 신들을 다스리는 최상의 신인 ‘천상’의 병을 고치러 가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아름답고 고혹적인 시야의 등장으로 여태껏 한 번도 느껴보지 못했던 인간의 감정을 깨우치게 되는 천상과 시야를 연모하는 파아란의 복잡한 감정을 아름다운 우리 음악과 함께 한국적인 정서로 연출하여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아온 한국창극원의 대표작이다.

 

전문 예술 단체 한국창극원은 2001년에 설립된 문화예술 전문 기획사로 한국 전통공연예술의 대중화, 세계화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다. 창작창극, 국악뮤지컬 제작, 국악 대중화를 위한 기획 공연, 국내외 문화행사 기획, 운영 및 참가, 서울시민을 위한 문화 서비스 제공, 국악전용 소극장 운영, 상설국악공연 기획, 제작, 퓨전국악단 운영 등을 하고 있다.


아시아씨이뉴스  asianews2015@naver.com
<저작권자 © 아시아씨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아시아씨이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
icon(영)PEOPLE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1길 25, 607호(여의도동, 하남빌딩)  |  대표전화 : 02-782-6032
팩스 : 02-782-6035  |  관리자 E-MAIL : asianews2015@naver.com
등록번호 : 서울, 아 04234  |  발행인 : 강성재  |  편집인 : 강성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재
Copyright © 2018 아시아씨이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